서울시민 힐링프로젝트 뉴스레터입니다
‘오롯이 혼자 서게 된다는 것’
 
 

사단법인 공감인 뉴스레터 제31호 2019년 2월 28일

 오롯이 혼자 서게 된다는 것
 
현재 우리나라에서 평균 다섯 집 중 한 집은 ‘나 홀로’ 가구랍니다. 나 홀로 가구가 증가하는 여러 사회적 이유들이 있겠지만 결정적인 건 인간의 간절한 독립 욕망 때문일 가능성이 큽니다. 청소년기를 지나면 형성되는, 가족과 같은 원시적 형태의 집단으로부터 물리적으로 독립하기 위한 거의 본능적 수준의 욕구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세상과 나의 경계를 명확하게 구획할 수 있는 심리적 독립은 물리적 독립보다 휠씬 까다로울 뿐 아니라 때론 엄두조차 내기 어렵습니다. 그런 점에서 사람이 온전히 혼자 서게 된다는 것의 의미를 섬세하게 정의한 한 베테랑 심리치료사의 육성은 가슴에 와 닿습니다.

남들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든 자기 자신에 대한 확신을 가질 수 있을 때, 타인의 인정을 얻기 위해 자신을 왜곡하는 일을 멈출 때, 그리고 실패를 경험한 후에도 자신을 탓하지 않을 때, 그럴 때, 인간은 비로소 온전히 혼자 서게 된다는 것이지요.
 
쉽지는 않겠지만, 그렇게 자기를 제대로 인식하고 집중하고 어루만질 수 있는 게 진짜배기 독립입니다.
 
ㅡ마음주치의 정혜신·이명수 『홀가분』 중에서
 
 
여러분은 체온 유지의 중요성을 알고계신가요? 찬바람이 온몸으로 스며드는 겨울, 이를 대비하기 위해 우리는 옷을 한 겹 더 껴입고, 목도리, 장갑, 모자 등으로 몸을 감싸 추위를 막아보곤 합니다. 그런데 우리가 건강의 조건으로 알고 있는 평균 체온은 36.5도 …
‘어르신 공감단’에 대해서 안내하는 사전교육을 준비할 때는 항상 마음이 조심스럽다. 각자의 마음속에 떠오르는 ‘노인’, ‘어르신’의 이미지가 너무나 제각각이기 때문이다. 그뿐만 아니라 개인적인 차원에서 노인과 겪고 있는 어려움들이 너무나 생생하기 때문이기도 …
그곳에서 처음 만나는 사람들 앞에서 나를 소개하는데 눈물이 먼저 나왔습니다. 저는 놀랐습니다. 무엇 때문에 그랬을까. 현재 내가 힘들어서 그런 건가 생각해 봅니다. 지금의 저는 유방암 초기 진단을 받고 수술받은 지 이십일 정도 되었습니다. 앞으로 방사선 치료를 …
 
공감의 힘을 믿는 당신의 후원이 모두가 공감자이고 치유자인 세상을 만듭니다
마음의 속살에 눈맞추는 길에 함께해주세요!
  후원하기  
 
 
 
 
함께 보고 싶은 분들께 이 메일을 전달해 주세요.
   구독하기   
 
 
사단법인 공감인
mom@gonggamin.org
서울시 성동구 뚝섬로1나길 5, 헤이그라운드 G207
TEL 02-557-0853FAX 02-6468-2022
수신거부 Un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