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낌나누기

|  자신의 마음에 집중하고 자신의 마음을 이야기합니다

  1. 직장맘들에게도 엄마가 필요하다

    서울시직장맘지원센터는 19개의 직장부모커뮤니티 지원사업을 관리하고 있습니다. 직장부모들이 자조적으로 모임을 만들어 스스로의 고충을 덜기도 하고 부모로서의 역할을 배워가기도 합니다. 그리고 육아와 일의 어려움이 나만의 일이 아님을 대화를 통해 나눠갑니다. 올 여름. 처음으로 직장부모커뮤니티 ‘여름리더교육&rs...
    2016-09-26 file
    Read More
  2. 성동구 맘프로젝트가 순풍에 돛을 달고

    “혹시,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다 프로그램 참여자로 오셨나요?” 내 손은 탁자 위 집기 정리에, 내 눈은 낯선 40대로 뵈는 여자분을 향했다. 내 짐작이 맞았다. 분주히 움직이던 손을 멈추고 프로그램 시작 시각 12시를 안내하고 행사장 밖 의자에 앉아 기다려 달라고 양해를 구했다. 그때 시각은 11시 30분 즈음이었...
    2016-09-22 file
    Read More
  3. 2016 서울시민 힐링프로젝트 하반기 구로구 홍보부스 행사

    2016-09-19 file
    Read More
  4. 2016 서울시민 힐링프로젝트 하반기 관악구 홍보부스 행사

    내 마음에 대해 생각해보게 되는 아주 작은 계기 9월 10일이 ‘세계 자살예방의 날’이라고 합니다.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다’를 만나지 않았으면, 이런 날이 있는지도 몰랐을 겁니다. 폭염이 한풀 꺾인 뒤였기 때문에 큰 부담 없이 홍보부스 자원봉사를 신청하면서, 며칠이 더 지나 행사일이 되면 쾌청...
    2016-09-08 file
    Read More
  5. 6주 동안 행복하고 감사했습니다!

    2016년의 봄은 제게 그 어느 해의 봄보다 참 특별했습니다. 외동으로 태어나 스무 살에 난생 처음 부모님 곁을 떠나 독립을 하고, 졸업해서 취직을 하고, 결혼을 해서 아이를 낳고 키우고 참 바쁘게도 살아오면서 곁에 기대고픈 엄마의 존재가 사무치게 그리웠나 봅니다. 강남구 여성발전센터에서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
    2016-08-31 file
    Read More
  6. 누군가를 차별하지 않고 ‘다름’을 인정하며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다(이하 맘프)’ 2016년 상반기 ‘나’편을 은평 7기로 7월에 마쳤습니다. 이후 치유원리 구조 특강을 비롯해 치유활동가 교육까지 잇따라 받고 있습니다. 운이 좋아서인지 어르신 공감단 활동도 3번이나 할 수 있었죠. 살면서 자기 마음을 들여다본다는 것이 참 쉽지 않은 일인데 ...
    2016-08-26 file
    Read More
  7. 하반기 치유활동가 과정 교육 ‘진행 리허설’에 참여하며

    2014년 하반기에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다(이하 맘프)’를 참여했었습니다. 그리고 2015년 상반기에 밥상과 오퍼레이터 교육을 받고 바로 진행 리허설도 해보았습니다. 진행 리허설을 할 때 너무나 떨려서 정말 국어책 읽듯이 더듬더듬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교육 이후 부족함을 느끼고 저 나름의 준비를 시작했습...
    2016-08-25 file
    Read More
  8. 관악 율곡경로당 ‘어르신 공감단’ 활동을 마치고

    치유 활동가 과정을 마치고 활동 첫 시간을 준비하면서 젊은시절 첫 교사 발령으로 교단에 설때보다 더 크게 설레였습니다. ‘어르신공감단’ 활동으로 평소에 잘 입지않던 분홍색 원피스로 단장을 하고 출발하였습니다. 관악구 율곡경로당을 찾아가는 길의 주변이 재개발되지 않아 서울에 이러한 지역도 있다는 사실을 ...
    2016-08-16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